"이는 내 사랑하는 아들 내 마음에 드는 아들이다. (마태 3.17)